IT·핀테크

고동진 사장 “갤노트8 예판 65만대 넘었다”

김승한 기자 shkim@fntimes.com

입력 : 2017-09-12 12:58 ㅣ수정 : 2017-09-12 13:24

- +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 /사진제공=삼성전자

[한국금융신문 김승한 기자]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12일 서초사옥에서 열린 갤럭시노트8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갤럭시노트8 사전판매량이 5일 동안 65만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같은 기간 갤럭시노트7의 사전 예약판매량보다 2.5배 많은 수치다.

이날 고 사장은 “첫날 예약만 39만 5000대를 기록했는데 당초 예상보다 매우 높은 숫자”라며 “사전판매를 시작한 40여개국 각 거래처에서도 매우 고무적이라는 반응을 보였으며 이는 역대 최고 선주문 기록이다”고 말했다.

갤럭시노트8은 지난 7일부터 14일까지 사전 예약을 받고 있다. 첫날 사전예약 판매량만 39만 5000대가 집계되면서 역대 최고 기록을 세우고 있다. 갤럭시노트7의 경우 13일간 총 40만대 예약 판매됐다.

김진해 삼성전자 전무는 “갤럭시노트8은 총 8일간 예약이 이뤄지는데, 목표 예상치를 딱 80만대, 갤럭시노트7의 2배 정도 예상한다”고 언급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김승한 기자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