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

KB생명보험, 한방외래특정시술치료비특약 배타적사용권 획득

김민경 기자 aromomo@fntimes.com

입력 : 2017-05-17 09:26

- +




[한국금융신문 김민경 기자] KB생명보험이 16일 보편적 한방시술인 침술, 구술(뜸), 부항술 등의 치료비를 보장하는 ‘(무)한방외래특정시술치료비특약’에 대해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

‘(무)한방외래특정시술치료비특약’은 보편적 한방치료인 침, 구술(뜸), 부항술 시술 보장을 위한 위험율을 국내최초 산출 적용한 점에서 독창성과 진보성을 인정받았다. 이번 배타적사용권 부여기간은 5월 16일부터 3개월이다.

이 특약은 양방과 한방을 동시에 보장하는 ‘KB동의보감 양한방건강보험’을 주계약으로 하는 특약으로 질병의 경우 보험가입 90일후부터, 재해인 경우 계약일부터 보장이 개시된다. 각 시술의 분류코드에 따라 내원당 5회, 연간 60회까지 보장된다.

기존 업계에서 판매되고 있는 양한방보험은 양방 진단을 받은 후 시행되는 비급여 한방치료에 대한 보장이 주류였으나 ‘(무)한방외래특정시술치료비특약’ 은 양방 진단 없이 보장함은 물론 특정 질병이나 재해에 구애 받지 않고 침, 구술(뜸), 부항시술에 대한 보장을 제공해 고객들의 편의성을 높였다는 평가다.

KB생명보험 관계자는 “한방치료술에 대한 만족도는 높은 반면 치료비에 대한 부담을 느끼는 고객이 많았다”며 “한방치료술을 선호하는 보험소비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김민경 기자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