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하나은행·하나금융투자, ‘2017 투자전략 컨퍼런스’ 개최

고영훈 기자 gyh@fntimes.com

입력 : 2017-02-17 19:14 ㅣ수정 : 2017-02-17 19:16

- +



금융그룹 관계사간 협업 통한 ‘원 컴퍼니’ 구현


[한국금융신문 고영훈 기자]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의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과 하나금융투자(대표이사 이진국)는 17일 여의도 하나금융투자 본사 한마음홀에서 ‘2017 투자전략 컨퍼런스’를 공동으로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KEB하나은행 PB 290여명과 하나금융투자 PB 70여명 등 하나금융그룹 최고 자산관리 전문가 360여명이 참석해 역량 강화를 위한 강연과 정보공유 등을 통해 다양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컨퍼런스는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강조한 “그룹 내 관계사 간의 협업을 통한 진정한 원 컴퍼니 구현”을 위해 KEB하나은행과 하나금융투자가 공동으로 은행-증권사 간 협업을 통한 시너지 창출을 도모코자 마련됐다.

이 날 개최하는 ‘2017 투자전략 컨퍼런스’에서는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에서 ‘2017년도 경제전망과 위기예측’과‘선제적인 금융상품 투자전략 방안’을 제시하고 ‘4차 산업혁명’과 ‘글로벌 금융시장’에 대한 강의도 진행했다.

이를 통해 KEB하나은행과 하나금융투자 PB들이 서로의 핵심역량 노하우를 공유하고, 이를 활용한 시너지 창출 방안을 모색하는 기회로 삼을 계획이다.

하나금융그룹은 그룹 내 관계사간 협업 강화를 통해 은행, 증권, 보험 서비스의 원스탑 제공을 위한 복합점포 개설 등 협업 체계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또한, 은행과 증권의 권역별 영업 공동체인 ‘패밀리 클러스터(Family Cluster)’를 구축해 그룹 시너지 증대를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통합 자산관리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KEB하나은행 PB사업부 관계자는 “이번 투자전략 컨퍼런스를 계기로 앞으로도 관계사간 벽을 허무는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손님의 기쁨을 위한 자산관리 명가로서의 위상을 지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고영훈 기자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