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시중 통화량 2400조원 돌파 전년비 7.3% 증가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입력 : 2017-01-12 15:34

- +





작년 11월 M2 2406조3935억원

자료= 한국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시중에 풀린 통화량이 2400조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이 12일 발표한 '2016년 11월 중 통화 및 유동성'에 따르면, 11월 통화량(M2·광의통화)은 2406조3935억원(평잔·원계열 기준)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기 대비 7.3% 급등했고, 전달인 10월보다도 0.5% 증가한 수치다.

M2는 현금과 요구불예금, 수시입출식 저축성 예금, 머니마켓펀드(MMF) 등을 포괄한 광의의 통화 지표다.

금융상품 별로는 2년 미만 정기 예·적금과 2년 미만 금전신탁이 각각 전달보다 5조6000억원, 4조1000억원씩 늘었다.

경제 주체 별로는 가계와 기업이 전달보다 각각 6조5000억원, 4조5000억원씩 증가했다.

한국은행은 12월 M2(평잔)는 전년 동월 대비 증가율이 11월(7.3%)보다 다소 축소된 7% 내외 수준으로 예상했다. 한국은행은 "은행대출의 증가세 둔화 등으로 민간 신용 증가규모가 전년 동월보다 축소된 데 주로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정선은 기자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