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도시 발전 속도 내는 서산서 ‘양우내안애 퍼스트힐’ 분양 막바지

이창선 cslee@fntimes.com

입력 : 2017-01-11 12:29

- +


[한국금융신문 이창선 기자] 다양한 개발 계획으로 충남 서산시에 미분양 아파트 물량이 빠른 속도로 소진되고 있다.

지난 2015년 12월 미분양이 1539가구에 달했지만 이후 등락을 거듭하며 지난해 10월 기준 972가구까지 감소했다. 이처럼 이지역의 수급 균형이 점차 안정세를 띠어가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서해선복선전철을 비롯해 대산석유단지 확장공사와 대산항 국제여객선 취항 등 지역개발에 기인한다고 설명하고 있다. 실제 지난해 20곳의 기업 유치를 목표로 한 서산시에는 두 배가 넘는 42곳의 공단이 입주했다.

‘서산 양우내안愛 퍼스트힐’은 현재 59㎡와 84㎡A는 분양마감 됐으며 72㎡와 84㎡B 마지막 분양이 진행 중이다.

3.3㎡당 700만원 대부터 책정된 합리적인 분양가를 책정했고, 대단지의 장점을 살려 수요자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충청남도 서산시 읍내동 593-13에서 만날 수 있는 양우건설의 서산 양우내안애 퍼스트힐은 총 943세대, 지상 19층~23층 15개동 규모, 전용면적 59㎡ 278세대, 72㎡ 326세대, 84A㎡ 220세대, 84B㎡ 119세대 등 4가지 타입의 중소형 위주로 구성된다.

이 아파트는 대산산업단지, 서산테크노밸리, 서산일반산업단지로 향하는 관문에 위치해 차량으로 10분대 거리에 위치했다.

단지에서 학돌초, 부춘중이 도보 10분내에 위치해 가까우며 단지 내 어린이집이 마련돼 있다. 이에 보다 안전한 자녀의 등하교를 위해 6차선 도로 아래로 통학로를 계획 중이다.

양우건설만의 특화설계도 눈에 띈다. ‘4Bay(방 셋과 거실 전면 배치) 신평면설계’로 4계절 채광과 통풍, 탁트인 개방감을 더했다. 또한 84㎡B는 남향위주 4Bay에 3면 개방형으로 채광과 통풍은 물론 3개면 조망이 가능하다.

현재 선착순 동, 호 지정 분양 중인 서산 양우내안애 퍼스트힐의 견본주택은 충남 서산시 석남동 111-2번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관련 문의는 전화를 통해서도 가능하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이창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