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캠코, 온비드 공매투자자 20만명 근접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입력 : 2017-01-11 09:58

- +






작년 낙찰금액 7조3000억원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캠코 온비드 공매투자자가 20만명에 근접했다.

캠코는 공공자산 처분 시스템 온비드에 작년 19만명 국민이 입찰에 참여, 공매투자자 연 20만명 시대가 다가왔다고 11일 밝혔다.

작년 온비드 이용현황에 따르면, 입찰참가자 수는 작년 15만4000명 대비 26.7% 증가한 19만명을 기록했으며, 연간 낙찰건수도 2011년 이후 꾸준히 증가세를 유지, 작년보다 10% 증가한 3만3000건으로 나타났다.

분야별로는 '공공용지' 분양 물건이 경쟁률 상위 50개 물건 중 48건을 차지했으며, 특히 부산도시공사가 분양한 국제물류도시 단독주택용지는 경쟁률이 1827:1을 기록해 가장 높았다.

작년 온비드로 7조3000억원 규모의 공공자산이 거래되며 2013년 이후 4년 연속 연간 낙찰금액이 5조원을 상회했다.

공매 경기 예측 지표인 공매체감지수는 작년 11월 95를 기록하며 100이하로 떨어졌으며, 12월은 85.3으로 나타나 2003년 1월 84.3을 기록한 이후 가장 낮은 수치를 보였다.

허은영 캠코 이사는 “지난해 온비드를 통한 공공용지 분양이 흥행과 공정성을 모두 달성하며 공매시장을 견인했지만, 2017년 초에는 공매경기가 어려울 것이라는 예측이 늘어, 이전보다 신중하게 투자를 결정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전하경 기자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