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르노삼성 노사, 3년 연속 무분규 임금협상 타결

산업부

유명환 기자

기사입력 : 2017-10-12 15:33 최종수정 : 2017-10-16 09:51

12일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에서 박동훈 사장(왼쪽)과 김효성 노동조합 위원장이 2017년 임금 협약식을 가졌다.사진=르노삼성자동차

[한국금융신문 유명환 기자] 르노삼성자동차 노사가 부산공장에서 박동훈 사장과 김효성 노동조합 위원장을 비롯한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임금 협약 협상을 마무리 짓는 조인식을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 노·사 양측은 지난달 22일 △기본급 62,400원 인상 △경영 성과 격려금 400만원 △무분규 타결 격려금 150만원 △우리사주 보상금 50만원 △생산성 격려금 150% 지급, 2017년 경영 목표 달성 시 50% 추가 지급 △라인수당 등급별 1만원 인상 △ 추석특별 선물비 20만원과 복리시설 증설 등을 골자로 하는 합의안에 대해 57.8% 찬성으로 최종 타결했다. 이로써, 3년 연속 무분규로 르노삼성자동차의 임금협상은 모두 마무리됐다.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사장은 “이번 임금 협약 조인식은 더 깊어진 노사간 신뢰를 확인하는 자리”라며 “최근 회사가 당면한 내수 침체와 글로벌 경쟁 심화 상황을 함께 힘을 합쳐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유명환 기자 ymh753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N도서

더보기